한국방송 홈 > 뉴스 > 사회

광주시, 5월에 만나는「제26회 광주왕실도자기축제」개최!!!

조선 왕실도자기 전시 행사부터 명장과의 만남까지...

image
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

 

 경기도 광주시가 5월 4일부터 14일까지(11일간) 곤지암도자공원에서 「제26회 광주왕실도자기축제」를 개최한다고 밝혔다.

 올해 26회째를 맞는 광주왕실도자기축제는 ‘흙, 만남과 소통’이라는 주제로 광주 도예명장전과 중국도자교류전 등의 전시행사와 관객이 직접 참여하는 도자 체험 프로그램 및 문화공연 등으로 진행된다.

 4일 개막식에서는 조선시대 왕에 도자기를 진상했던 『진상 퍼포먼스』를 통해 광주 도자기의 명성과 우수성을 널리 알리고, 『2024년 세계 관악 컨퍼런스』 성공적 개최를 위해 광주시 심포니오케스트라의 관악 공연이 펼쳐진다.

 ▲ 조선 왕실도자기 전시 행사부터 명장과의 만남까지

 광주 백자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고자 광주왕실도자기명장 7명과 경기도 무형문화재 1명이 총16점의 작품을 출품하였으며, 즈보시 등 국내·외 도자기들을 한자리에서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도자기들이 전시될 예정이다.

 또한 관내 도예 명장과 시민과의 만남을 위해 명장 및 도예작가와의 워크숍을 준비하여 옛 임금에게 진상했던 조선 왕실 도자기에서부터 현재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이야기를 나눠볼 수 있는 자리도 준비되어 있다.

 ▲ 가족들과 함께 하는 풍성한 도자기 체험 프로그램

 가정의 달인 5월을 맞아 곤지암 도자공원 거울연못 광장에서는 흙 높이 쌓기, 흙 밟기 체험, 물레 체험 등 다양한 도자 체험행사가 진행될 계획이며,  도자공원 내 설치된 전통가마의 불지피기 관람 시간을 준비하여 장작가마의 소성원리 및 과정을 엿볼 수 있는 기회도 마련되어 있다.

 ▲ 다양한 축제 연계 프로그램 활발

 대공연장과 거울연못 광장 등에서는 개막식 공연을 비롯해 광지원농악단 공연, 오카리나 공연, 어린이날 가족축제, 3대가 행복한 가족사랑 해피데이, 음식문화축제, 다문화 어울림축제, 제19회 광주예술제, 찾아가는 영화관 <오! 헐리우드> 등이 광주왕실도자기축제기간 동안 함께 진행될 예정이다.

 방세환 광주시장은 “광주시 대표 축제인 『제26회 광주왕실도자기축제』를 기점으로 지역 경제 발전 및 관광 활성화에 기여하고, 축제 기간동안 안전한 축제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.”고 말했다.

 

 

 

양오승 기자 - 2023.04.26(수) 오전 07:05:16

의견을 등록 할 수 없습니다.

네티즌 의견
  내용 닉네임 날짜  
-표시할 내용이 없습니다.-

1

지금 내용을 구성하고 있습니다.

이전 다음

지금 내용을 구성하고 있습니다.

이전 다음
우편 검색
주소: